보도기사

[뉴스워커] GTS전형 유학원, 아이비리그대학·시카고대학·스탠포드대학교 미국대학교순위 정보 공개

관리자 0 1,256

2019학년도 불만족스런 정시결과로 미국대학입시전형인 ‘GTS전형’이 국내 입시의 대안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미국대학유학에 대한 학부모들의 관심이 증가하면서 미국대학유학에 대한 정보부족으로 인한 피해도 빈번히 발생하고 있어 주의를 요한다. 이에 미국대학유학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는 GTS전형 유학원에 대한 학부모들의 관심이 이어진다. 


다양한 미국대학 중 최근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 SKY캐슬의 영향으로 미국동북부 명문대학인 아이비리그대학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였다. 아이비리그대학은 미국동북부지역의 8개 대학(하버드대학, 프린스턴대학, 펜실베이니아대학, 컬럼비아대학, 코넬대학, 예일대학, 브라운대학, 다트머스대학)을 일컫는다. 


한국 사람들에게 잘 알려진 MIT, 스탠포드대학교, 시카고대학교는 사실 아이비리그대학이 아니다. 그러나 이들 대학 수준은 아이비리그대학에 조금도 밀리지 않는다. 이 대학들은 전미랭킹대학 10위권 이내에 자리하고 있다.


미국에는 우리 귀에 익숙하지 않은 명문대학이 생각보다 많으며, 아이비리그 외 대학에 진출하여 성공하는 경우도 매우 흔하다. 미국에는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거나 세계적인 저명인사를 배출한 대학이 많으며, 미국명문주립대학의 경우 아이비리그에 버금가는 학과를 보유한 대학이 부지기수다. 최근에 민사고 포함 자사고 출신 학생들이 아이비리그 대학 외의 미국명문대학에 다양하게 진출하고 있다. 


.....................


특히 GTS특별전형을 통해서 학생들은 동국대 시간제 학점을 24학점 이상 취득하고 일정한 토플점수를 취득하면 별도의 전형없이 세계 최고의 명문대학에서 공부할 수 있어 2019정시발표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로 눈을 돌리는 입시생과 학부모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글로벌인재양성협의회 관계자는 “불수능으로 예상보다 낮은 성적 탓에 원치 않는 대학에 지원하거나 재수·삼수·반수를 선택하기 보다는 GTS전형을 통해 특허받은 고수영어23원리로 영어실력을 갖추고 다양한 미래를 설계할 수 있는 전미랭킹대학(National Universities) 150위권이내의 미국명문대학유학을 권장한다”며 “특히 아직 학벌개념이 깊이 스며있는 한국으로 돌아올 것을 생각한다면 가능한 전미국가랭킹(National Universities) 150위권내 대학에 진학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조언했다.


한편, 지금까지 수백 명의 학생이 성공적으로 학업을 진행한 GTS전형은 오는 2월 13일까지 학생을 모집 중이며, 2월 9일(토) 오전 11시에 GTS전형 마지막 입학설명회를 갖는다. 자세한 내용은 ‘GTS전형’이나 ‘GTS국제전형’ 검색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고영진기자

2019.02.07  10:57:43


기사원문: http://www.newsworker.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909 

Comments